코인뉴스
  • 비트코인

  • 이더리움

  • 대시

  • 라이트코인

  • 이더리움클래식

  • 리플

  • 비트코인캐시

  • 모네로

  • 퀀텀

  • 지캐시

  • 비트코인골드

거래소 시세(KRW) 시세(USD) 거래량 24시간 변동(KRW) 한국 프리미엄(KRW)
업비트 52,058,000 KRW 43,658.17 USD 2,210.05 BTC ▼ 146,000 -0.28% ▲ 903,890 1.74%
빗썸 51,999,000 KRW 43,608.69 USD 0.00 BTC ▼ 450,000 -0.87% ▲ 844,890 1.62%
코빗 51,877,000 KRW 43,506.37 USD 66.07 BTC ▼ 326,000 -0.63% ▲ 722,890 1.39%
플로닉스 51,161,830 KRW 42,907 USD 156.59 BTC ▼ 183,749 -0.36%
비트렉스 51,133,928 KRW 42,883 USD 46.40 BTC ▼ 203,185 -0.40%
비트피넥스 51,156,345 KRW 42,902 USD 1,635.48 BTC ▼ 220,952 -0.43%

중견 코인거래소들, 신규사업으로 돌파구 찾는다

M 비트홀 0 0

은행이 실명인증 계좌를 터주지 않아 정부에 가상자산 사업자 신고를 접수하지 못하고 영업실적이 10분의 1까지 떨어진 중견 가상자산 거래소들이 인재 채용을 통한 외연 확장과 시스템 보안 강화 등 신규사업으로 사업 방향을 잡고 있다. 


중장기적으로 가상자산을 기반으로한 신사업을 통해 생존 활로를 찾으면서, 가상자산 사업자 신고를 위한 요건을 갖춰나가겠다는 의지다.

31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국내 중견 가상자산 거래소들이 중장기 사업 추진을 위한 인력 보강에 돌입했다. 


은행의 실명계좌를 확보해 원화를 이용한 가상자산 거래가 허용된 4개 대형 거래소와 비교해 절대적인 매출은 낮지만, 법률에 따라 가상자산 사업자가 정의되는 특금법 시대를 기회로 삼아 가상자산 사업 확장에 집중하겠다는 것으로 풀이된다.

가상자산 거래소 지닥은 각 부문별 사업 확대를 위해 다양한 직군의 신규 인재를 영입한다. 지닥은 올해 본격적으로 가상자산 신사업 추진에 나서며 금융 및 정보기술(IT) 대기업들과 손 잡았다. 


지닥은 SK (주)C&C와 부동산을 디지털 자산화해 NFT(Non-Fungible Token, 대체불가능한토큰) 형태로 소액 거래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올해 5월 금융위원회 규제 샌드박스 인가를 신청했다. 


또, 현재 SK증권과 디지털 자산 수탁 서비스를 개발하고 있고, 우리펀드서비스와 함께 개발한 기업용 가상자산 회계, 세무 서비스를 지난달 출시했다.

지닥 측은 "우리금융과 하는 기업용 디지털 자산 관리 솔루션도 개발이 완료돼 사업부로 확장하고 있고, 커스터디 사업도 신규 전략이 필요한 상황"이라며 "마케팅, 홍보, 비즈니스 전략 부문에서 신규 인력을 채용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코어닥스도 거래소 신사업 추진을 위한 목적으로 기술과 운영, 사업기획 분야에서 신규 인원을 채용하겠다고 밝혔다. 코어닥스 역시 가상자산과 전통 금융 분야를 융합할 수 있는 신규 비즈니스를 모색하고 있다.

가상자산 거래소들은 신사업 추진과 더불어 현재 특금법에서 요구하는 가상자산 자금세탁방지(AML) 등 보안 강화에도 본격 나서 가상자산 사업자 신고에도 재도전하겠다고 나서고 있다. 


플라이빗은 이달 글로벌 은행에서 10년 이상 AML 경력을 쌓은 전문가를 영입해 AML 업무 세밀화에 돌입했고, 포블게이트 역시 의심거래보고(STR) 시스템을 기존 AML 인프라와 연계하는 등 금융당국에 대한 보고 체계를 구축하고 있다. 

0 Comments
제목
FreeCurrencyRates.com
아래 코인은 가상매매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