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인뉴스
  • 비트코인

  • 이더리움

  • 대시

  • 라이트코인

  • 이더리움클래식

  • 리플

  • 비트코인캐시

  • 모네로

  • 퀀텀

  • 지캐시

  • 비트코인골드

거래소 시세(KRW) 시세(USD) 거래량 24시간 변동(KRW) 한국 프리미엄(KRW)
업비트 11,566,000 KRW inf USD 8,826.18 BTC ▼ 419,000 -3.62% ▲ 11,566,000 100.00%
빗썸 11,591,000 KRW inf USD 6,559.98 BTC ▼ 436,000 -3.76% ▲ 11,591,000 100.00%
코빗 9,424,000 KRW inf USD 128.11 BTC ▼ 596,000 -6.32% ▲ 9,424,000 100.00%
플로닉스 0 KRW 9,745 USD 604.35 BTC ▼ 0 -3.30%
비트렉스 0 KRW 9,749 USD 454.79 BTC ▼ 0 -3.04%
비트피넥스 0 KRW 9,745 USD 10,338.40 BTC ▼ 0 -2.81%

암호화폐 예치금 56억 먹튀…거래소 대표 2명 구속

M 비트홀 0 0
2006269245_w86DpjUg_762619c0aef4ee01fa9ce8e1f95fbcdaf7e9f2ff.jpg
(▲사진출처=픽사베이)
                                                                      

【한국블록체인뉴스】 50억 원대의 고객 예치금 일부를 횡령한 암호화폐 거래소 전·현직 대표가 재판에 넘겨졌다.


대구지검 안동지청은 11일 암호화폐 거래소를 운영하면서 고객 예치금을 횡령한 혐의로 업체 전 대표 A(38)와 현 대표 B(28)를 구속기소 했다고 밝혔다.


A 등은 지난해 11월 경북 안동시에 ‘인트비트’라는 이름의 암호화폐 거래소를 차리고 올해 3~4월 ‘청약 방식의 암호화폐 배당’을 명목으로 고객들에게서 56억 원의 예치금을 받아 14억 원을 횡령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빼돌린 돈 일부를 채무 변제와 생활비 등으로 사용했다.


이들은 일정 기간 돈을 맡기면 예치한 금액만큼 암호화폐 거래소가 보유한 새 암호화폐를 준다며 외제 차와 금 등을 경품으로 걸었다. 그러나 이들은 약속했던 것보다 더 적은 양의 암호화폐(약 0.02%)를 배당하고 경품도 주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암호화폐 거래소가 실제보다 많은 암호화폐를 보유한 것처럼 전산시스템도 조작했다. 이들은 거래소 홈페이지 등을 통해 불특정 고객들에게 “새로운 암호화폐로 단기간에 큰 이익을 얻을 수 있다”고 홍보했다.


앞서 검찰은 두 사람이 보유한 암호화폐와 현금 등을 압수해 피해자의 재산을 보전했다.


신용수 기자 dragonwater@hkbnews.com


0 Comments
제목
FreeCurrencyRates.com
아래 코인은 가상매매하실 수 있습니다..